행복한 수다 디너 콘서트

(양희은, 양희경, 송은이)

 

 

 

한국여성재단 홍보대사인 가수 양희은씨가 데뷔 40주년만에 처음으로 연말 디너 콘서트를 연다. 양희은, 양희경, 송은이가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디너콘서트 '행복한 수다'이다.

 

국내 최정상 포크 뮤지션인 양희은씨와 베테랑 연기자인 동생 양희경씨, 그리고 대표적인 여자 코미디언이자 재치 넘치는 송은이씨. 이 세 사람이 만드는 공연이라는 점만으로도 음악과 드라마 그리고 웃음이 어우러진 풍성하고 다채로운 시간에 대한 기대감을 갖기에 충분해 보인다.

 

'행복한 수다'는 솔직 담백한 토크와 인생, 노래가 함께 녹아드는 무대로 관객의 이야기를 듣고, 고민을 나누고, 함께 수다를 떨며 위로받을 수 있는 힐링 콘서트이자 우리 세대 사람들이 살아가는 이야기가 담긴 신개념 콘서트이다. 특히  '한계령', '세노야', '사랑, 그 쓸쓸함에 대하여' 등 격동의 1970,80년대에 청춘을 지나온 세대의 기억 속에 남아있는 명곡들과 함께 동세대을 위한 따뜻한 위로와 수다의 마당을 마련했다고 한다.

겨울밤, 엄마와 딸이 함께 혹은 친구들과 함께 편안하고 따뜻한 웃음이 함께하는 시간을 보내고 싶다면, 12월 22일 그랜드힐튼호텔 컨벤션센터 에서 열리는 '양희은, 양희경, 송은이 디너 콘서트 행복한 수다'를 추천해 드린다.(공연문의 : 1544-2498)

 

 

***************************************************************************************************

 

 

힘든 한해를 보낸 당신에게 선물하는
전혀 새로운 개념의 디너 콘서트!

 

가슴을 적시는 노래가 있다.
웃으며 나누는 유쾌한 수다가 있다.
양희은, 양희경, 송은이 세사람이 선물하는
힘든 한해를 보낸 당신을 위한 노래와 웃음, 그리고 감동과 위로.

 

 

1917년 데뷔, 40여년만에
처음으로 마련하는 색다른 연말 디너 콘서트.
격동의 70,80년대에 청춘을 지나온
동세대 사람들을 위한 따뜻한 위로와 수다의 마당.
올해가 아니면 언제 다시 만날 수 있을지 모르는
그만큼 특별한 그들의 무대.

수십년 오랜 인연을 이어온 세 여자의
오랜 바람이 만들어낸 이색 디너 콘서트

 

 

인생과 노래가 같이 녹아드는,
우리가 꿈꾸던 바로 그 무대!

마음껏 수다 떨고 있는 힘껏 행복해지자!
2012년 겨울, 감동어린 노래와 수다로 풀어보는
전혀 새로운 개념의 디너 콘서트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