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어려운 완주를 이끔이들이 결국 해냅니다

30명 이상의 기부주자를 모은 완주 이끔이 30명 탄생


30명의 기부주자를 모으는 일은 쉽지 않습니다. 릴레이 기간 중에 들려오는 소리없는 아우성. 정중히 거절당했다, 기부한다고 했는데 소식이 없다 등등 그런 좌절속에서도 많은 이끔이들은 역경을 극복하고 기부를 요청중입니다.   

100인 기부릴레이 릴레이 현황 보러가기 

 

쉴 틈 없이 보내오는 기부약정서의 위엄 


국군간호사관학교 국군대전병원 기부주자들


428일 현재 128명의 이끔이 중 30명이 완주했습니다. 국군간호사관학교는 학교와 전국에 소재한 열 한 개의 국군병원을 중심으로 단숨에 완주와 240명 최다주자 대열에 들어섰습니다. 국립중앙의료원 안명옥 원장은 3월에 이미 164명의 완주를 달성했구요. 역시 전국에 지부를 둔 전국여성노동조합, 올해는 인천지부 조합원 102명이 십시일반 모아 기부금을 전해왔습니다. 국제사이버대학교 김수정 교수가 이끄는 사회복지학과 학생들도 황사를 뚫고 엠티를 다녀온 후, 30장이 넘은 약정서를 보내왔습니다.


전국여성노동조합 인천지부 조합원


이경래이끔이의 맑은샘학교 학생 주자들


이상은팬모임과 이상은홍보대사님


작년 새내기 이끔이였던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이사장님도 올해는 완숙하게 완주를 해냅니다. 우선 작년에 릴레이주자에게 다시 한번 주자가 되어줄 것을 요청하면서 작년 기록 66명에 도전합니다. 이경래이끔이는 작년에 이루지 못한 완주의 꿈을 이뤘습니다. 최근 이끔이 모임에 참여하여 노하우를 열심히 익혔다는 후문입니다. 춘천에 사는 이윤재옥이끔이 역시 매년 밥상나눔을 통해 기부릴레이를 펼치고 있습니다. 직접 만든 음식을 동네 지인을 초대하여 함께 점심식사를 하면서 여성재단과 기부릴레이를 소개하고 기부를 요청합니다. 이상은홍보대사의 팬들로 구성된 <이상은팬모임> 역시 완주 후 지난 주말 이상은님과 깜짝 책 나눔 번개를 하기도 했습니다.



이가윤이끔이의 외삼촌과 지인들 주자


청소년 이끔이들을 돕는 엄마서포터즈 

처음이라 어색했던 새내기이끔이들의 완주를 위한 고군부투에 박수를 보냅니다. 청소년이끔이들은 이끔이보다 어머님이 더 바쁜 한 달을 보내는 중입니다. 중간고사를 앞둔 바쁜 딸을 대신해 신예나이끔이 어머니 정미선님, 이가윤이끔이의 어머니 황정혜님이 약정서를 보내주고 있습니다. 강원도여성가족연구원 박혜경 새내기이끔이가 강원도에서 열심히 기부릴레이를 펼치며 곧 완주를 앞두고 있습니다.

 

100인 기부릴레이 초미의 관심사는 최대주자기록(793)을 가진 최규복 이끔이와 유한킴벌리, 권혁희이끔이와 이씨엠디 직원들의 기부릴레이입니다. 여성재단의 든든한 파트너로 올해도 마지막까지 즐거운 기부릴레이를 펼치길 기대합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유한킴벌리 '희망뱅크' 기저귀나눔이 지난 923일 경기도 광주의 유한킴벌리 메트로메가허브센터(이하 '메트로센터')에서 있었습니다. 짧았지만 훈훈했던 풍경을 전해드릴게요.

 

가을이 무색하게도 무더운 한낮,  넓고 깨끗한 유한킴벌리 메트로센터에 도착했습니다.  

전달식에 앞서 한국여성재단의 박기남 총장은 매년 싱글맘들을 응원하는 유한킴벌리의 '희망뱅크' 나눔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함께 전달식에 참석한 최형숙 인트리 대표도 엄마들이 아기 기저귀 선물을 받고 얼마나 좋아할지 눈에 선하다며 감사의 마음을 대신했습니다.

 

양육미혼모들은 어린 아기를 혼자 양육하다보니 일하기가 어렵고, 경제적으로도 많이 어렵습니다. 그러다보니 마트에서 분유 한 통 쉽게 장바구니에 담질 못합니다. 하물며 좋은 기저귀는 집었다 내려놓기를 몇 번이나 반복합니다. 그래서 매년 유한킴벌리가 전달하는 희망뱅크 기저귀는 정말 행복한 선물입니다.

 

유한킴벌리 정봉수 부장은 작년보다 전달규모가 작아 오히려 미안하다고 합니다. 사이즈가 맞지 않는 기저귀들은 교환을 해 주는데, 이때 반품된 기저귀 중 개봉된 것은 전량 폐기하고 개봉되지 않은 것들을 임직원과 가족봉사단이 정성스럽게 다시 포장한 제품이 희망뱅크 기부물품입니다.

 

메트로센터의 김태진 부장은 유한킴벌리 제품은 좋은 재료로 정성스럽게 만든 제품이라는 자부심이 있다며, 그 정성까지 함께 전달되었으면 하는 바람을 전했습니다. 이재원 사무장은 씩씩한 양육미혼모분들 힘내세요!”라는 응원을 더했습니다.

 

누가 뭐래도 씩씩하게 아이를 키우는 미혼모는 혼모입니다!

 

* 희망뱅크의 아기 기저귀 선물은 대구미혼모가족협회, 인트리, 아이를 키우며 공부하는 대안학교 자오나학교, 한국미혼모가족협회,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에 전달되었습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녁 약속 있으세요?

 

100인 기부릴레이 감사파티에 당신을 초대합니다.

5 27 6 30, 한국여성재단 옥상공원에서 만나요 

 





 

 

 

100인 기부릴레이 감사파티에 함께해 주실거죠?

참석여부를 알려주세요~~~^^! 클릭클릭! 

 

참석확인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00인 기부릴레이 이벤트에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100이 1000이 되고, 10000이 되는 그날까지! 화이팅!  한국여성재단 페이스북 가기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추운 계절 한국여성재단의 생일에 온기를 더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한국여성재단이 새천년을 준비하며 첫 발을 내딛은 지 15년이 되었습니다.

이 시간은 재단의 정체성이 확립된 시기로 여성인권, 양성평등, 돌봄과 상생의 사회를 만들어 가는 

여성들을 지원하는 국내 유일의 민간공익재단으로 성장했습니다.

 

그리고 같은 꿈을 꾸는 많은 친구들을 만났습니다

기부자님들. 파트너 기업 총수와 임직원분들, 파트너단체 활동가분들... 

오늘, 그동안의 성과를 함께 나누고 앞으로 일보 나아갈 준비를 하는 

여성재단에 아낌없는 응원의 박수를 보내 주시기 바랍니다.

 

참석하신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평화가 깃들기를 기원합니다.

 

2014.12.18.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조형


                 참석신청하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