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먹었습니다!   정원씨

청정원 주부봉사단, 인트리 미혼모들과의 밥상나눔

 

지난밤, 굵은 장대비를 뿌려댄 하늘은 아침부터 푸르게 높았다. 827, 소풍가는 날처럼 설렘을 안고 연남동 <행복한 공간씨>에 들어선 청정원 주부봉사단 5명은 모이자마자 바삐 식재료를 챙기고 음식준비를 시작했다. 이렇게 서두르는 이유는 미혼모들을 응원하는 힘나는 점심밥을 대접하기 위해서다.

 

대상() 청정원의 희망숟가락 물품나눔

  

해마다 추석명절을 앞둔 이맘때가 되면 대상() 청정원은 <희망숟가락> 물품나눔을 여성재단을 통해 여성시설이나 비영리단체 등에 해왔다. 올해는 물품나눔과 함께, 주부봉사단이 직접 만든 음식을 미혼모 모임 인트리(Tree) 회원들과 나누며 담소를 나누는 색다른 명절맞이를 하기로 했다. 청정원 주부봉사단은 전국적으로 250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오늘의 메뉴는 잡채, 갈비찜, 동태전 등 그야말로 명절음식으로 준비했다. 봉사단이 음식을 만들어 대접하기로 했지만 삼삼오오 봉사단과 미혼모들은 자리를 잡고 음식을 맡았다. 당근을 썰고, 당면을 삶고 전을 부치면서 두런두런 얘기들이 오간다. 늘 자신보다는 가족을 위해 요리를 도맡았던 이들은 오늘 함께 차리는 음식 앞에서 여유롭게 수다와 더불어 시간가는 줄 모른다.

 

정성과 이야기가 담긴 음식들이 하나 둘씩 완성되어 테이블에 차려졌고 서로에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접시들을 비우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언제나처럼 밥 먹는 시간은 빠르게 흘렀고 미혼모로 살고 있는 선영씨가 휴먼라이브러리 형식을 빌어 자신의 삶을 들려줬다.

 

모자보호시설에 살았던 지난 3년의 시간, 독립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그동안 미혼모로서 살아가기 위해 마음먹고 준비하고 있는 것, 아이 아빠와의 양육비문제 등 때론 씩씩하게 때론 떨리는 목소리로 이야기를 이어갔다. 어느 순간 모두가 라이브러리의 주인공이 되어 자신의 삶처럼 공감하며 이야기를 더해 나갔다.


 

 

 

미혼모들에겐

아프기만 한 명절

 

최형숙 인트리 대표는 미혼모들에게 명절날은 아픈 날이다. 아이가 일곱 살이 되던 해가 되어서야 명절날 집에 갔었다며 미혼엄마들이 명절이면 가는 여행의 숨은 이유를 들려줬다.

 

봉사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강연미씨는 그간 복지관 등에서의 봉사 경험은 있지만 함께 나누는 집밥은 오늘이 처음이었다. 미혼모들을 만난다는 생각에 아이가 먹을 쿠키를 직접 구으며 어떤 분들일까? 20대의 어린 미혼모들일까? 궁금한 것이 많았다. 

 

감사와 사랑을 전하는

함께 먹는 집밥

 

청정원 주부봉사단원들은 동네에 있는 누구네 집처럼 편안했던 <행복한 공간씨>에서 이웃을 만나 밥한 끼 나눈 것처럼 넉넉하고 즐거웠다. 어느덧 점심때가 지나 헤어질 무렵, 인트리회원들과 주부봉사단은 함께 대문을 나서고서도 쉽게 발길을 돌리지 못했다. 엄마들에게 최고로 맛있는 밥은 남이 해준 밥이라던데, 오늘 모임이 지나고 나니,“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고 함께 만들고 함께 둥그렇게 앉아 먹는 밥이 더 최고로 맛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든다


부족해도 정성을 담아 모두에게 베푸는 엄마들의 마음이 담긴 밥상을 위하여 이번 명절, 감사와 사랑을 꼭 전하시길!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눔내용

 

            ■ 물품품목

             -청정원 민속자른당면

        -올리브유재래김

        -청정원 옥수수유

        -카레여왕

                품목은 선정 후 고르게 배분하겠습니다.

                택배비 미포함되어 있으며, 개별 발송시 자부담하셔야 합니다.

           ■  신청자격 : 여성생활시설, 싱글맘(미혼모,  한부모)  지원하는 비영리단체

           ■  신청수량 :  필요인원수로 신청선정 후 품수   

           ■  신청기간 :  8.29() 까지

           ■  의무사항 :  물품나눔 진행 후 1page 정도의 결과보고를 하셔야 합니다.

                  결과보고내용: 수령증, 2~4이상의 후기(사진포함)

 

          【신청하기 클릭 클릭 !!!

 

                 <문의> 02-336-6463 기획홍보팀 홍현희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상㈜ 청정원, 생활시설 여성과 아동청소년들에게

건강한 식품나눔

618() 오후 3 30, 대상㈜ 청정원과 한국여성재단 기부전달식 개최

 

 

 

 

<사진설명: 대상㈜ 고객지원본부장 주홍 전무()와 한국여성재단 조형 이사장()의 기부전달>

 

 

대상주식회사(대표이사 명형섭)는 생활시설 여성과 아동∙청소년들에게 건강한 식품을 지원하는 ‘2013년 청정원과 함께하는 희망숟가락전달식을 개최하였다. 올해도 상반기와 하반기 2회에 걸쳐 식품나눔을 약정하였다.

 

대상주식회사, 청정원의 식품나눔으로 취약계층에게 웰라이프 선물

대상주식회사는 이번 식품나눔에 런천미트 칼슘, 포도씨유, 올리브유재래김 총 세가지 식품을 폭력피해 여성, 가정해체 및 방임으로 보호를 받고 있는 아동∙청소년그룹홈, 그리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육미혼모가정에 제공하였다. 한편, 이번 식품나눔에는 여성 취약계층을 응원하는 SNS이벤트를 통해 시민들의 참여만큼 뉴케어하루영양애를 추가로 지원하였다.

 

대상주식회사의 고객지원본부장 주홍 전무는 희망숟가락을 통해 폭력피해와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성과 아동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통해 마음을 치유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는 희망을 전했다. ‘희망 숟가락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한국여성재단 조형 이사장은 대상주식회사는 매년 청정원의 건강한 식품을 넉넉히 지원해주어 취약계층 여성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국여성재단은 1999우리 딸들의 밝은 새천년을 연다는 기치로 각계각층의 리더와 여성단체들이 뜻을 모아 설립한 우리나라 최초의 시민사회공익재단이며, 여성을 위한 유일한 민간재단입니다.

 

 

130618.대상 청정원 식품나눔 보도자료(한국여성재단).docx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