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끔이 여러분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꽃샘추위속에서 100인 기부릴레이가 시작되었는데

어느새 여름의 문턱에 와 있습니다.

 

한국여성재단 이사장이 되어 처음 경험하는 100인 기부릴레이였습니다.

늘 그래왔다고 하는데

한달 동안, 재단 회의실 벽에 커다란 상황판을 만들고

여러분 이끔이들과 함께 달리는 주자님들의 이름표로 도배하였습니다.

 

올해는 143명의 이끔이들과 4,700여명의 주자들이 달려 주셨습니다.

매일 매일 이끔이 여러분들께 감사하였습니다.

이끔이들과 주자님들이야말로

한국여성재단의 보물 제1호이고 희망 제1호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여러분들의 사랑과 열정을 한달 동안 집중적으로 확인하고 감사하면서,

저는 이제 비로소 여성재단의 보물을 아는 진짜 식구가 된 듯합니다.

 

이끔이 여러분들이 한국여성재단의 힘이고 딸들의 희망입니다.

여러분의 사랑과 열정에 보답하는 길은

여러분의 뜻을 받들어

더 투명하고 더 일 잘하는, 그리하여 역사의 소명을 다하는

한국여성재단 만드는 일임을 명심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2015.5.11.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이혜경


열세 번째 100인 기부릴레이 성과를 나누는 감사파티가 527() 오후630

한국여성재단 옥상정원에서 열립니다. 







Posted by 한국여성재단

댓글을 달아 주세요